HOME  >  라이프

장윤정-도경완 부부, KBS “후계자” 공동 MC로

  • 2015-07-06 15:07:28

가수 장윤정과 KBS 아나운서 도경완 부부가 KBS 2TV 파일럿 예능 “트로트 부활 프로젝트, 후계자”(후계자)의 공동 MC로 발탁됐다.
6일 KBS에 따르면 “후계자”는 설 자리를 잃은 전통가요의 부활을 위해 트로트계의 숨은 후계자를 찾는 프로그램으로 두 사람은 전국 12개 도시를 다니면서 지원자들을 직접 만났다.
장윤정, 도경완 부부는 남다른 부부애를 자랑하며 전국을 누볐고 특히 도경완 아나운서는 아내 장윤정의 곡을 부르는 지원자들에게 편파판정을 시도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고 KBS는 전했다.
이외에도 가수 강남, 리지, 김종민, 옴므가 현장 MC로 나서 트로트 후계자를 찾아 길거리로 나섰다.
"후계자"는 오는 10일과 17일 밤 9시 15분 2회에 걸쳐 방송된다.
외신종합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