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라이프

과일 옳바르게 섭취하면 다이어트에 도움돼

  • 2016-01-28 14:25:05

모과중에는 일종의 효소가 함유되여있는데 이는 대장을 윤활하게 하고 배설을 촉진한다. 아보카도는 인체가 더욱 많은 테스토스테론을 분비하게 하고 근육의 강도와 근육 섬유의 직경을 크게 하며 콜레스테롤과 체지방을 감소시키는 효과가 있다. 바나나중에 함유된 가용성섬유는 당함량이 높은 음식의 섭취를 억제한다. 배에는 풍부한 섬유가 함유되여있어 포만감을 형성하며 블루베리는 화청소가 함유되여있어 신체 독소배출과 항산화 작용이 있다. 야자는 쉽게 포만감을 느끼게 하며 간장의 대사률을 30%까지 제고시켜준다. 사과에는 풍부한 섬유가 함유되여있는데 이는 쉽게 포만감을 느끼게 하고 신체의 신진대사를 촉진시킨다. 레몬은 아주 좋은 간장해독제이다. 매일 아침 기상한후 레몬수를 한잔 마시면 지방의 축적을 방지할수 있다. 포도는 수분이 많고 열량이 낮아 쉽게 포만감을 느끼게 하고 석류는 항산화제를 함유하고있어 독소배출에 도움될뿐만아니라 또 식욕을 억제한다. 도마도는 비타민 C와 리코펜이 함유되여있어 인체를 자극해 더욱 많은 엘카르니틴을 생성하도록 하며 지방의 연소를 가속화한다. 복숭아도 리상적인 주식대체 과일이다. 열량이 낮고 항산화제가 풍부하며 신체의 독소배출에 도움준다.
만약 말린 과일과 신선한 과일을 함께 먹으면 콜레스테롤을 감소하고 지방을 연소시키는 효과를 볼수 있다. 영국 영양전문가 리야나 보나디오는 될수록 과일즙이 아닌 신선한 과일을 섭취할것을 건의했다. 원인은 “그중 함유된 섬유소는 신체의 당분흡수과정을 늦춰줄수 있기때문”이라고 한다. 당연히 균형적인 식사습관에도 주의를 돌려야 한다.
인민넷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