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라이프

조로, 한국에서 첫 정극에 도전

  • 2016-08-11 15:02:07

한국에서 걸그룹 피에스타로 활동하고있는 조로(曹璐,차오루)가 데뷔후 첫 정극연기에 도전한다.

소속사 페이브 엔터테인먼트는 11일 "피에스타 멤버 조로가 래년 상반기 편성예정인 한국 MBC의 새 드라마 '피크닉'에서의 출연이 확정됐다"고 밝혔다.

드라마속 조로가 맡은 역할은 걸그룹의 중국 멤버로 그녀 본래 이미지를 살린 엉뚱하면서도 재치발랄한 사랑스런 캐릭터가 될 전망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바쁜 스케줄 틈틈이 연기련습을 병행해온 조로의 또 다른 매력을 확인할수 있을것이다."고 전했다.

현재 한국의 각종 예능프로그램의 섭외 1순위로 떠오르면서 맹활약을 펼치고있는 조로는 한창 출연중인 “K STAR” 예능 프로그램인 “함부로 배우하게”에서 연기실력을 갈고닦아왔다. 이번 드라마로 데뷔이래 처음으로 예능을 넘어 정극드라마입성에 성공하며 활동령역을 넓힌 조로의 새로운 도전에 더욱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피크닉”은 잘 나가는 아이돌이자 까칠한 성격의 남자 주인공과 평범한 녀자 주인공이 함께 비행기를 타고 가던중 추락하면서 섬에 표류하게 된후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드라마는 래년 상반기 방송을 목표로 곧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종합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