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라이프

인공 감미료 섭취뇌졸증, 치매 위험

  • 2017-05-15 08:11:14

인공 감미료가 들어간 다이어트 음료를 마시는 습관이 있는 사람은 마시지 않는 사람보다 뇌졸증이나 치매에 걸릴 위험이 약 3배 높은것으로 나타났다.

미국 보스톤대 등의 연구팀은 설탕이나 인공 감미료가 들어간 음료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기 위해 미국 매사추세츠주 프레밍햄 주민의 데이터를 분석했다.

뇌졸증은 45세 이상 남녀 2888명, 치매는 60세 이상 1484명을 대상으로 식생활 등의 세부사항을 조사하고 10년 이내에 뇌졸증이 발병한 97명과 치매가 발병한 81명을 조사했다.

그 결과 성별과 흡연 습관, 유전 등이 발병에 미치는 영향을 제외하면 인공 감미료가 들어간 다이어트 음료를 1일 1회 이상 마시는 사람은 전혀 마시지 않는 사람보다 뇌졸증이나 치매에 걸릴 확률이 약 3배 높았다. 설탕이 들어간 음료를 마신 사람들의 경우 눈에 띄는 영향은 관찰되지 않았다.

연구팀은 “인공 감미료 섭취가 뇌졸증과 치매의 발병 위험을 증가시키는 원인 분석을 위한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종합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