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화 안돼 물에 밥 말아 먹나요? 위 건강 해칩니다

2018-08-09 14:57:52


소화가 안될 때 탄산음료 한잔이면 음식물이 쑥 내려가는 기분이 든다. 실제로 탄산음료를 마시면 소화가 될가? 일상 생활속에서 쉽게 하는 위장 망치는 잘못된 행동을 소개한다.

◇소화 안될 때 탄산음료 마시기

더부룩할 때 탄산음료를 마시는 사람이 있다. 청량감으로 소화가 되는 기분을 느끼는 탓이다. 탄산음료를 위의 음식물을 배출하는데 도움을 줘 소화를 돕는다. 그러나 일시적인 효과일뿐이다. 습관적으로 탄산음료를 마시면 소화장애가 생길수 있다. 특히 위장장애가 있는 사람은 탄산음료를 마시는 것은 위험하다. 탄산음료가 식도와 위를 련결하는 괄약근의 기능을 약화해 위산역류를 일으키기때문이다. 페경기 녀성이나 침대에 오래 누워 있는 환자도 탄산음료의 카페인이 칼슘의 흡수를 방해하고 소변으로의 칼슘배출을 증가시켜 결국 칼슘부족 상태를 유발할수 있다.

◇입맛 없을 때 물에 밥 말아 먹기

밥을 물에 말아 먹으면 목을 넘기기 쉽고 가볍게 먹을수 있어 입맛이 없을 때 먹는 사람이 많다. 하지만 소화가 안된다고 물에 밥을 말아 먹는 것은 오히려 소화를 방해한다. 소화가 잘되려면 치아의 저작작용으로 음식을 잘게 부수고 동시에 입안에서 침과 음식물이 섞이는 과정이 필요하다. 물에 밥을 말아 먹으면 음식을 빠르게 삼키면서 음식을 잘게 부수는 과정이 생략되고 침과 잘 섞이지도 않는다. 위속에 있는 소화액이 물에 희석돼 위에서의 소화력도 저하된다.

◇술 많이 마시고 토하기

술을 많이 마시면 습관적으로 토하는 사람이 있다. 이는 위 건강에 치명적이다. 토하면 알콜이 흡수되기 전에 빠져나와 일시적으로 위가 편하고 술도 빨리 깬다. 그런데 위에 있던 술이 나올 때 위산과 함께 나온다. 위는 위산을 보호할수 있지만 식도는 위산을 보호할수 없어 반복적으로 로출되면 식도에 염증이 생긴다.

◇속 쓰릴 때 우유 마시기

흔히 속 쓰릴 때 우유를 마신다. 알칼리성인 우유가 위산을 중화시키고 위점막을 보호해 위궤양과 위암을 억제한다고 생각한다. 우유를 마신 잠간 동안은 속쓰림이 완화되는 기분이 들지만 마시고 나면 속이 더 쓰릴 수 있다. 우유가 오히려 위산분비를 증가시키기때문이다. 우유속 단백질인 카제인은 위산을 만나면 덩어리가 된다. 위는 이 카제인 덩어리를 소화, 흡수하기 위해 더 많은 위산을 분비한다. 또한 우유의 주성분인 칼슘도 위산분비를 촉진한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종합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