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관심도 병?… 뇌 작아져 치매 위험 증가

2019-07-08 09:44:33


다른 사람으로부터 관심을 받기 위해 고의적으로 비상식적인 행동을 하는 것은 건강적인 측면에서도 여러가지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그런데 이와는 반대로 관심이나 흥미가 없는 상태, 즉 무관심도 뇌 건강에는 좋지 않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새로운 일이나 사물에 대한 호기심을 잃어버리고 무관심해지고 랭담해지는 것은 두뇌를 위축시킨다는 것이다. 이는 미국국립보건원 로화 부문 연구팀이 평균 년령 76세의 로인 4354명을 상대로 한 연구결과이다.

연구팀은 이들에 대해 자기공명영상장치(MRI)를 통해 뇌를 촬영하는 한편 '무관심함'의 정도를 측정하기 위해 15가지 항목으로 된 로인우울척도(GDS) 설문에 답하게 했다.

연구결과, 무관심의 정도가 높은 이들일수록 뇌의 크기가 더 작은 것으로 나타났다. 무관심에 해당하는 항목이 2개 이상인 이들은 뇌 속의 회색물질 용량이 1.4% 더 작았으며 백색 물질은 1.6% 더 작았다.

회색물질은 기억력, 백색 물질은 두뇌 속 령역 간의 소통과 관련되는 물질이다. 연구팀은 "이렇게 뇌가 위축되면 알츠하이머병과 같은 뇌 관련 질환에 걸리기 쉽게 된다"고 설명했다.

이 연구결과는 '뉴롤로지'에 실렸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종합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