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건을 부드럽게 만드는 5가지 간단한 비법

2019-09-16 08:39:28

수건을 부드럽게 만들려면 건조를 잘하고 섬유를 손상할 수 있는 화학물질이 든 세제 사용을 피하도록 한다. 수건을 부드럽게 만드는 5가지 간단한 비법을 소개한다. 시간이 흐르면 당연히 섬유가 해를 입기는 하지만 특히 온도와 습도의 변화에 지속해서 로출되는 수건은 더 심하다. 수건의 소재는 닳기 때문에 예방 조처를 취하지 않으면 수건이 점점 거칠어지고 뻣뻣해지는 것을 느낄 것이다.


수건이 뻣뻣해지는 원인


경수는 섬유에 붙는 무기질을 함유한다. 예방 조처를 취하지 않으면 수건이 부드러움을 잃어 피부에 뻣뻣함을 느끼게 만든다.


섬유 유연제는 윤활제와 실리콘을 함유한다.

섬유 유연제 성분은 섬유의 수분 흡수를 저해하는 막을 형성한다. 수건을 부드럽게 하는 섬유 유연제에 이런 성분이 있다니 역설적이라고 느낄 수 있겠지만 장기적으로는 정반대의 효과를 초래한다.

다림질은 섬유를 낡게 만든다.

고온으로 다림질을 하면 물건이 빠르게 손상되며 낮은 온도로 하면 사용기간을 연장한다. 다림질하지 않고는 견딜 수 없다면 다리미가 거의 식었을 때 해야 하고 수건을 밖에서 말리는 경우 공기가 통할 수 있도록 종종 털어주어야 한다.


수건을 부드럽게 만드는 5가지 비법


1. 세탁기에 넣기 전 레몬즙과 식초를 넣어 애벌빨래를 한다.

수건을 세탁하기 전에 레몬즙과 식초를 살짝 뿌린 찬물로 애벌빨래를 한다. 냄새는 배지 않으니 안심하고 애벌빨래 후 평소처럼 세탁기에 돌리면 된다. 세탁이 다 되면 레몬즙과 식초의 냄새는 사라지고 수건이 한결 부드러워진 것을 느낄 수 있다.


2. 화학섬유 유연제 사용 피한다.

섬유 유연제를 장기적으로 사용하면 수건이 뻣뻣해진다. 화학섬유제 성분들이 섬유가 필요한 만큼 수분을 흡수할 수 없도록 보이지 않는 장벽을 형성하기 때문에 화학섬유 유연제 사용을 피한다.


3. 세탁기에 암모니아와 식초를 넣는다.

암모니아는 세제가 섬유에 붙지 않게 하고 식초는 경수에 있는 무기질을 떨어지게 하기에 암모니아와 식초를 넣고 세탁하면 부드러운 수건으로 쓸 수 있다.


4. 세제를 너무 많이 사용하지 않는다.

‘적을수록 좋다’라는 말은 세탁비누나 세제에도 적용된다. 과도한 사용은 옷에 잔여물을 남길 수 있다. 우의 방법들을 사용하면 적은 량의 세제로도 수건을 충분히 부드럽게 할 수 있다.


5. 세탁물을 한꺼번에 너무 많이 넣지 않는다.

앞서 소개한 방법들이 효과를 보려면 세탁기에 옷을 넣는 량에 주의해야 한다. 과도한 세탁물은 이런 효과들을 상쇄할 수 있다. 너무 많은 수건이 세탁기 안에서 서로 엉켜있으면 부드러움을 잃게 만든다.

부드러운 수건을 위해 우리가 생각하는 것 이상으로 건조는 중요하다. 건조기에 테니스공을 옷과 함께 넣으면 수건을 부드럽게 하고 엉킴을 방지한다. 건조기가 없다면 고온에 너무 오래 로출돼 수건이 뻣뻣해지지 않게 하도록 주의해야 한다. 공기가 잘 통하도록 자연건조를 할 때에는 종종 털어줘야 한다.

우의 방법들을 사용하면 확실히 수건이 부드러워지고 세제에 돈을 덜 쓰게 될 것이다.


종합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