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라이프

화룡 2001년-2010년국가빈곤해탈부축 선진집단으로

  • 2011-12-16 06:46:52

일전에 소집된 국가빈곤부축개발사업회의에서 화룡시가 뚜렷한 사업실적으로 2001년——2010년 국가빈곤부축개발 선진집단으로 표창받았다.

룡시에서는 "정부가 주도하고 통일적으로 계획하며 다원화투입을 추진하고 사회가 참여"하는 빈곤부축개발사로를 확정하고 이에 따라 도시와 농촌 발전을 주선으로, 중점촌과 특별빈곤촌 부축을 주요대상으로, 빈곤촌의 기초시설조건개선을 중점으로 "11.5"기간에 도합 2억 538만원의 자금을 투입했는데 중점적으로 부축한 60개 촌의 농민 생산, 생활 조건이 크게 개선되였다.

시에서는 선후로 1만 3000메터의 영구성수로를 새로 만들고 해란강에 물땜 8개를 신축하는 등 일련의 공사를 완공해 관개가 정상적으로 운행되도록 담보했다. 그리고 흥성소류역다스리기, 룡평소류역다스리기 등 13개의 소류역다스리기사업을 추진하여 150평방킬로메터의 수토류실을 효과적으로 다스리였으며 선후로 2만 4000메터의 영구성제방을 수축하여 57개 마을과 1만 2000여헥타르의 농토를 보호했다.

별빈곤촌, 편벽한 촌, 물공급시설이 로화된 촌들을 중점으로 선후로 49개 촌의 수도물공급난을 근본적으로 해결했다. 지금 이 시에서는 촌마다 수도물을 사용하고있는데 이 음료수안전공사를 통해 3만여명 농민들과 4만 5000여마리 집짐승의 음료수조건을 개선했다.

이밖에 이 시에서는 빈곤해탈부축개발을 통해 농민들의 교통난을 크게 개선하였다. 선후로 980킬로메터의 농촌도로를 새로 닦거나 보수하고 총 650메터 길이의 교량을 신축했다.도로건설은 농민들이 빈곤에서 벗어나는데 중요한 역할을 일으켰다. 룡성진의 청두, 흥서, 룡서, 원하 등 촌은 화룡시내와 불과 10킬로메터 상거하였지만 교통이 몹시 불편하여 생산한 농산물을 제때에 시장으로 실어내가기 어려웠다. 하지만 빈곤해탈부축개발사업을 통해 포장도로가 건설되면서 이 촌들은 중요한 상품생산기지로 부상하였는데 청두촌은 중요한 남새생산기지로, 원하촌은 시적으로도 첫손 꼽히는 상품량기지로 일어섰다.

조창호기자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