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래년부터 청도·하문 등 5개 도시 6일간 무비자 체류 가능

2018-11-16 11:32:50


청도와 하문 등 5개 도시를 방문하는 한국인들은 래년부터 6일(144시간) 동안 무비자 체류가 가능아다. 무비자로 체류할 수 있는 시간이 기존 사흘(72시간)에서 2배 늘어나는 것이다.

국가이민국은 144시간 이내에 제3국으로 가는 항공권이 있는 외국인은 래년 1월 1일부터 복건성 하문, 산동성 청도, 호북성 무한, 사천성 성도, 운남성 곤명 등 5개 도시에서 144시간까지 머무를 수 있다고 발표했다.

국가이민국은 단기 관광이나 비즈니스 목적으로 중국에 입국하는 외국인들에게 편리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라고 리유를 설명했다.

새 비자 정책이 적용되는 국가는 한국을 비롯해 일본, 싱가포르, 미국, 로씨야, 영국 등 53개 나라이다.

이미 북경과 천진, 하북성 등 경진기(京津冀) 지역과 상해, 강소성, 절강성, 료녕성의 심양과 대련에 대해서는 무비자 체류 기간이 144시간으로 확대됐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