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름 빼고 다 바뀐 신형 쏘나타… 옛 명성 되찾을가

2019-03-07 09:26:53

신형 쏘나타. /사진=현대자동차


한때 이름을 날렸던 쏘나타가 옛 명성을 되찾을수 있을가. 1985년 1세대 출시후 글로벌 무대에서 900만대 가까이 팔린 이 중형 세단은 2014년 7세대 모델 이후 5년만에 새로운 모습으로 재탄생했다.

7일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현대자동차는 최근 신형 쏘나타를 공개했다. 

신형 쏘나타는 혁신적인 디자인의 중형 세단 이미지를 갖췄다. 여기에 각종 첨단 안전·편의사양, 신규 엔진·플랫폼 등으로 상품성이 대폭 확대됐다.

특히 센슈어스 스포트니스는 현대차가 지난해 3월 제네바 모터쇼에서 공개한 현대차의 차세대 디자인 철학이다. 이는 비률, 구조, 스타일링, 기술 등 4가지 요소의 조화를 디자인 근간으로 한다.

신형 쏘나타 후면부. /사진=현대자동차

외관에서 가장 눈길을 끄는 부분은 후면이다.


아직 실물이 공개되지 않았지만 신형 쏘나타에 대한 반응은 뜨겁다. 지난 6일 신형 쏘나타가 공개된 뒤 일순간 현대차 사이트가 마비될 정도로 폭발적인 관심을 받았다.

이같은 반응에 최근 판매량이 위축된 쏘나타의 재도약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진다. 고객 선호도가 최근 SUV 중심으로 흘러가면서 세단의 영향력이 약해진 상태다. 쏘나타 역시 이를 피해가지 못했다. 

신형 쏘나타는 4개 모델로 운영되며 모든 엔진을 변경해 연비를 개선했다. 신형 쏘나타의 판매가격은 한국내에서 2346만원(인민페 14만원)부터 시작하며 최고 트림인 인스퍼레이션은 3289만원(인민페 19만 7000원) 부터이다. (가솔린 2.0 모델, 개별소비세 3.5% 기준)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