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휴가 갈 필요 없는 도시 1위 하와이 호놀룰루

2019-05-30 10:30:36


재정 데이터 서비스업체 '월렛허브'(WalletHub)는 29일(현지시간), 여름 휴가철을 앞두고 '2019 스테이케이션'(Staycation)을 즐기기 좋은 미국내 도시' 순위를 발표했다. 스테이케이션은 '머물다'라는 뜻의 '스테이'(Stay)에 휴가를 뜻하는 '베케이션'(Vacation)을 합한 신조어로서 먼 곳으로 려행을 떠나는 대신 거주지에 머물며 휴가를 보내는 경향을 나타낸다.

웰렛허브는 182개 미국 주요 도시를 43개 지표로 평가해 순위를 매겼다고 밝혔다. 주민 1인당 퍼블릭 골프 코스·테니스 코트·수영장·공원·하이킹 트레일·자전거 도로·쇼핑센터·놀이공원·수상 스포츠 시설·박물관·동물원·극장 및 콘서트홀·맥주집·레스토랑 등이 평가 지표에 포함된다.

종합순위 1위는 세계적인 휴양지 와이키키 해변이 있는 하와이 주도(州都) 호놀룰루(총점 64.63점)가 손꼽혔다. 호놀룰루는 주민 1인당 테니스 코트와 스파가 가장 많은 도시 1위 등 레크리에이션 부문 1위에도 이름을 올렸다.

2위는 디즈니월드·유니버설 스튜디오 등 인기 테마 파크가 모여 있는 플로리다주 올랜도(59.21점)가 차지했다. 올랜도는 '음식과 엔터테인먼트' 부문에서 최고 평가를 받았다.

휴양지와 관광도시가 아닌 대도시 가운데는 미시간호수에 린접한 일리노이주 시카고가 최상위권인 3위(58.26점)를 기록했다. 시카고는 호놀룰루와 함께 주민 1인당 테니스 코트와 스파가 가장 많은 도시 동률을 이뤘고 주민 1인당 수영장 수가 가장 많은 도시 4위에 랭크됐다.

종합 순위 4위는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57.51점), 이어 5위 오리건주 포틀랜드(56.57점), 6위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찰스튼(56.36점), 7위 워싱톤주 시애틀(56.27점), 8위 플로리다 주 포트 로더데일(55.22점), 9위 플로리다주 템파(55.10점), 10위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55.04점) 순이다.

주민 1인당 골프장이 가장 많은 도시는 애리조나주 스캇츠데일·템피·길버트·로드아일랜드주 워릭이 공동 1위였다.

반면 캘리포니아주 출라비스타(23.93점)는 최하위 182위에 오르는 불명예를 안았다. 출라비스타는 주민 1인당 박물관 수가 가장 적은 도시 2위 등 대부분 범주에서 저조한 성적을 보였다.

181위는 캘리포니아주 옥스나드(24.08점), 180위는 뉴욕주 용커스(25.10점) 등이였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종합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