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나라에서 월세 부담이 가장 큰 도시는

2019-06-10 16:03:41

image.png

우리 나라의 주요한 도시 50개 가운데서 월세 부담이 가장 큰 도시로 북경이 1위에 꼽혔다.

4월 30일,  제일재경(第一财经)은 부동산 중개 플랫폼 제갈집찾기(诸葛找房) 연구중심이 최근 발표한 보고서를 인용해 소득 대비 월세 가격이 높은 도시 순위를 보도했다.

제갈집찾기는 지난 4월 데이터를 근거로 전국 주요 도시 50개를 책정했으며 소득 데이터는 지난해 중국 통계청이 발표한 도시 주민 1인당 평균 소득을 참고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북경, 심수, 삼아, 상해 등 4개 도시의 월세 부담이 가장 높았다. 이들 도시의 평균 월급 대비 월세 비중은 북경이 97.21%, 심수가 93.15%, 삼아가 92.2%, 상해가 92.01%였다. 이 4개  도시에서 한 사람이 집 한 채를 임대하려면 월급의 90% 이상을 월세 값으로 지불해야 하는 셈이다.

이어 해구(71.56%), 항주(65.57%), 광주(64.68%), 대련(60.33), 중경(59.38%), 할빈(58.79%)이 순서대로 5-10위에 이름을 올렸다.

여러 사람이 한 집을 공동 임대하는 공동임대(合租)의 경우 월세 부담은 크게 낮아졌다. 소득 대비 공동임대 월세 비중은 북경이 48%, 심수가 44%, 삼아가 63%, 상해가 44%, 해구가 53%로 집 한 채를 통째로 임대하는 것의 절반 수준이었다. 하지만 이들 도시는 타 도시가 10-30%대인 것에 비해 여전히 월세 부담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반면 월세를 제외한 가처분 소득이 높은 도시로는 녕파가 3183원으로 가장 높았다. 이어 무석(3122원), 상주(3005원), 온주(2859원), 소주(2795원)가 집세 부담이 상대적으로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종합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