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라이프

뉴욕 축구장 길이 옥외광고판 세로 길이만 건물 8층 높이

  • 2014-11-20 10:44:35

자료사진

미국 뉴욕 맨해튼중심가에 위치한 타임스 스퀘어(时代广场)에 축구장 길이의 옥외광고판이 설치되는것으로 알려져 화제이다.
17일 미국일간 뉴욕타임스는 19일부터 가동되는 축구장 길이의 옥외광고판이 각종 광고판이 즐비한 타임스 스퀘어에서 가장 크고 비싼 광고판이 될것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뉴욕 축구장 길이 옥외광고판은 세로 폭이 8층 건물 높이이며 가로 폭은 맨해튼 브로드웨이(百老汇) 45~46번가가 만나는 지점에서 거의 한 블럭을 차지한다고 전했다.
또 2400만 화소의 LED 조명화면을 갖추고 있어 최근 시판되는 고화질 TV보다 해상도가 좋은것으로 알려졌다.
뉴욕 축구장 길이 옥외광고판의 임대료는 4주에 250만딸라로 알려졌다.
한편 타임스 스퀘어는 뉴욕 맨해튼의 중심인것은 물론 하루 31만명 이상이 통행하는 랜드마크(地标)로 글로벌 기업들의 광고격전지이다.
종 합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