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라이프

애플워치, 셀카봉 타임지 올해 최고의 발명품 25선에 선정

  • 2014-11-26 15:17:00

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이 선정한 “2014년도 최고의 발명품 25선”에 셀카봉(手机自拍杆), 애플워치, 3D 프린터 등이 이름을 올렸다.
가장 눈에 띄는 발명품 역시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셀카봉이다.
타임 인터넷판은 셀카봉이 팔이 미치지 않는 길이에서도 셀카를 찍을수있도록 해 더 좋은 각도에서 촬영이 가능하다고 소개했다.
이어 “셀카”(자가촬영)라는 말이 지난해부터 류행하기 시작했으며 올해는 하나의 문화현상으로 자리잡았다고 설명했다.
애플이 지난 9월에 공개한 스마트손목시계인 애플워치도 경쟁사들의 스마트워치를 제치고 타임이 서정한 올해의 발명품으로 꼽혔다.
애플워치는 휴대전화를 그대로 줄여넣으려고 했던 기존 스마트워치와는 달리 새로운 인터페이스를 바탕으로 손목우에 컴퓨터를 구현했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밖에 권총부터 집까지 손쉽게 만들수있어 기대와 론란을 동시에 불러일으켰던 3D 프린터도 올해의 발명품으로 꼽혔다.
타임은 “‘무엇이든 만들수 있는 기계’는 공상과학과 같은 소리지만 3D 프린터 덕분에 현실이 됐다”고 설명했다.
이외에도 마이크로소프트의 태블릿 PC “서피스 프로3”, 도청과 감청위험이 없는 스마트폰인 “블랙폰” 등 IT 기기와 아이스크림이나 요구르트 등을 포장하고 나서 그대로 먹을수 있는 포장재 “위키펄스”도 목록에 이름을 올렸다.
종 합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