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라이프

한국,최근 3년간 인터넷마약사범 폭증

  • 2015-03-06 10:29:32
최근 3년간 한국 인터넷마약사범이 10배 가까이 늘고 마약류사범 초범도 해마다 200여명씩 증가한것으로 나타났다.
한국 《최근 5년간 마약류사범현황》에 따르면 인터넷을 통한 마약류사범이 2012년 86명에서 2014년 800명으로 9배 넘게 증가한것으로 분석됐다.
2010년 이후 전체 마약류사범의 재범률은 60%대에 이른다. 2012년 이후 최근 3년간 재범률은 약간 떨어진 대신 새 마약류사범들이 해마다 200여명씩 증가한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최근 5년(2010~2014년)간 마약류사범이 해마다 5000명 이상 붙잡히고있고 2012년 이후 최근 3년간 꾸준히 증가하는 흐름이다. 년도별 마약류사범수는 2010년 5882명, 2011년 5477명, 2012년 5105명, 2013년 5459명, 2014년 5699명이다.
전과 9범 이상의 악성상습범이 전체 마약류사범의 33.8%를 차지해 심각성을 더해주고있다. 게다가 마약을 먹은 상태에서 일으킨 교통사고 등 마약사범의 2차 범죄피해도 적잖아 철저한 단속과 빠른 검거, 별도관리체계가 시급한것으로 지적됐다.
인민넷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