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라이프

조선 "남조선인민들에게 핵폭탄 떨구겠다고 위협한적 없다"

로동신문 "핵억제력 보유는 미국의 핵전쟁기도 분쇄 목적"

  • 2016-02-05 12:57:35

조선은 5일 "같은 동포인 남조선인민들에게 핵폭탄을 떨구겠다고 위협한적은 한번도 없다"면서 핵보유가 미국의 위협에 맞선 자위적 조치라고 했다.
조선로동당 기관지 로동신문은 론평에서 "우리가 핵억제력을 보유한 것은 민족의 머리우에 핵폭탄을 들씌우기 위해서가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론평은 이어 "(핵보유는) 우리에 대한 적대시정책에 계속 매달리면서 우리를 기어이 압살해보려는 미국의 흉악한 핵전쟁기도를 분쇄하고 조선반도의 평화와 안전을 보장하기 위한것"이라고 강조했다.
론평은 또 "어제도 그러하였지만 오늘도 우리는 북남관계개선과 민족의 단합을 바라며 이 땅우에 평화가 깃들기를 갈망하고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미국의 모략가들은 우리의 핵억제력이 동족을 겨냥하고 있다고 여론화하고있다"면서 "여기에는 북남대결을 더욱 조장시켜 그속에서 어부지리를 얻어보려는 음흉한 술책이 깔려있다"고 미국을 비난했다.
외신/연변일보 뉴미디어부 편집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