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혼식에 안대 쓰고 나타난 54명 하객들

2018-11-30 10:16:04

호주(오스트랄리아)의 한 결혼식에 하객들이 모두 안대를 쓰고 나타났다. 신랑이 앞을 보지 못하는 신부를 위해 세상에 하나뿐인 결혼식을 준비했다고 한다.

뉴욕포스트는 호주의 퀸즐랜드 말레니에서 백년가약을 맺은 스테파니와 로비 부부의 사연을 27일 소개했다.

32세인 신부 스테파니는 5년전 ‘원뿔세포 이영양증’으로 시력을 잃었다. 이는 망막세포 중 중심 시력을 담당하는 원뿔세포가 유전적 이상에 의해 변성돼 중심시력을 잃는 질환을 말한다.

신랑 로비는 신부를 위해 결혼식 당일 특별한 이벤트를 준비했다. 앞이 보이지 않는 신부의 마음을 리해하기 위해 하객 54명에게 모두 안대를 쓰고 결혼식에 참여하도록 한 것이다.

이에 흔쾌하게 동의한 하객들은 식이 시작됨과 동시에 아름다운 풍경을 앞에 두고 일제히 안대를 쓰기 시작했다. 두 사람이 영원한 사랑의 맹세를 주고받는 혼인서약까지 안대를 풀지 않았다.


로비는 최대한 신부가 결혼식을 생생하게 느낄 수 있도록 준비했다. 스테파니가 시력을 잃기 전 좋아했던 장소의 분위기와 비슷한 그래스하우스산 국립공원을 식장으로 잡아 경치를 상상할 수 있게 했다. 례식이 진행되는 동안의 상황과 모습을 묘사해 스테파니에게 전달하기도 했다.

신부 스테파니는 “저를 위해 안대를 쓰고 결혼식에 참색해준 이들에게 너무 감사하다”, “남편의 얼굴을 한번도 본 적 없지만 충분히 그를 느낄 수 있다”고 소감을 전했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