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및국가기관사업위원회 기관지 《기치》 창간

2019-01-15 09:21:22

중앙지도자의 친절한 관심 아래 중앙및국가기관사업위원회 기관지 《기치》가 원 《자광각》 잡지의 토대에서 2019년 1월 창간되였다.

《기치》 잡지는 ‘중국특색의 사회주의의 위대한 기치를 높이 들고 당의 리론과 로선, 방침, 정책을 선전하며 기관 당건설을 위해 봉사하고 주선률을 고양하며 긍정적 에너지를 전파하는 것’을 창간의 취지로 삼았다. 《기치》는 기관 당건설 분야의 중요한 선전진지이고 당과 국가기관 각급 당조직, 광범한 당원간부와 당사무 사업자들을 련계시키는 교량이고 뉴대이다.

《기치》 잡지는 당간행물의 성은 당이라는 것을 견지하며 기치 선명하게 정치를 중요시하고 단결, 안정, 격려와 긍정적인 선전을 위주로 하는 것을 견지하며 기관 당건설에 초점을 맞추고 전당, 전사회를 지향한다. 잡지는 ‘기층으로 내려가고 작풍을 전변하고 문풍을 개진하는 것’을 깊이있게 실천하며 간행물과 인터넷의 련동을 견지하고 융합발전을 추동하여 기관의 광범한 당원간부들의 학습성장을 추동하는 기치로, 기관 당건설의 리론탐색과 실천혁신을 촉진하는 기치로, 사회 사조와 여론을 인도하는 기치로 꾸려나갈 방침이다.

《기치》 잡지는 공개발행하는 월간지이며 ‘열점주목’, ‘학습진행형’, ‘당조(당위) 서기가 당건설을 틀어쥐다’, ‘기치론단’, ‘리론최전방’, ‘지부천지’ 등 편집란을 설치했으며 채색으로 인쇄된다.[북경=신화통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