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녀왕 남편 필립공, 교통사고 이후 운전 포기 선언

2019-02-11 11:20:35


영국 녀왕의 남편 필립공(公)이 마주 오던 차량과 충돌하는 사고를 낸 계기로 운전에서 완전히 손을 떼겠다고 밝혔다.

영국 언론에 따르면 9일 버킹엄궁은 "필립공 자발적으로 운전면허를 포기하기로 했다"는 필립공의 립장을 전했다.

버킹엄궁 관계자는 필립공의 선택이 쉽지 않았을 것이라면서 "필립공이 왕실 별장인 샌드링엄 하우스 린근을 혼자 운전하는 것은 자립할 수 있다는 상징이였다"고 설명했다.

필립공이 운전면허 자진 반납 의사를 밝히자 경찰은 현재 이번 사건에 대해 검찰에서 수사를 진행중이지만 필립공이 운전면허를 자발적으로 반납한 것을 참작하겠다는 립장이다.

지난달 17일, 필립공은 자신의 랜드로버 차량을 몰고 왕실 별장의 린근 도로에서 교통사고를 냈다. 상대방 운전자는 손목이 골절되는 상처를 입었다.

영국에서는 만 70세 이상의 운전자는 의료검진을 거친 후에 면허를 연장할 수 있지만 필립공의 교통사고를 계기로 고령운전자의 면허를 제한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나오기도 했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종합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