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 인사들, 습근평 축전 열렬히 토론

2019-02-12 14:14:47

아프리카 인사들, 습근평 축전 열렬히 토론     

 “제32회 AU 정상회의에 보낸 습근평 주석 축전 매우 고무적”

 “중국 요소, 아프리카  발전행정서 갈수록 중요한 역할 발휘” 


[북경=신화통신] 10일, 습근평 중국 국가주석이 아디스아바바에서 열린 제32회 아프리카련합(AU) 정상회의에 축전을 전달했다. 

습근평  주석은 축전에서 AU가 아프리카 국가를 이끌고 끊임없이 더욱 큰 새로운 성과를 취득하기 바라며 중국은 아프리카와 손잡고 더욱 밀접한 중국-아프리카 운명공동체를 구축해 인류 운명공동체 구축에 더욱 큰 기여를 할 의향이 있다고 표시했다. 

아프리카 각 분야 인사는 아프리카와 중국의 협력은 아프리카의 빠른 발전을 추동했고 ‘일대일로’ 공동건설을 통해 아프리카와 중국의 관계를 진일보로 강화하기 바란다는 의사를 표시했다.

무사 파키 마하마트 AU 집행위원장은 중국-아프리카 협력포럼 북경 정상회의의 성공적인 개최는 AU와 중국의 파트너 관계가 과거에 없었던 량호한 발전 추세를 보이고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2018년 9월, AU는 북경에  중국 주재 대표처를 설립했고 많은 분야에서 성과를 취득한 쌍방의 파트너 관계는 필연적으로 진일보로 심화될 것이며 쌍방의 전략적 대화는 반드시 진일보로 강화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사우스아프리카대학 타보 음베키 아프리카리더십연구소(TMALI) 연구원 폴 탬비 교수는 에티오피아에서 케냐, 남아공에 이르기까지, 중국은 아프리카 사람들에게 더욱 환영받는 친구로 되고 있다며 사실이 립증하다시피, 중국이 아프리카에 제공한 원조는 현지에서 긍정적인 영향을 일으키고 있고 중국이 제창하는 공영협력은 정치적으로나 경제적으로나 모두 사람들 마음 속에 깊이 자리잡았다고 말했다.

케냐 미국국제관계대학(USIU) 공공정책학자는 습근평 주석의 축전은 매우 고무적이라며 많은 중국-아프리카 협력 프로젝트의 전개는 쌍방은 밀접한 리익관계를 가지고 있고 운명을 함께 하고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다고 말했다. 

그는 아프리카는 ‘아무것도 하지 않고’ 중국의 원조만 기다린 것이 아니라 주동적으로 발전 기회를 모색했고 중국이 아프리카를 도와 진행한 많은 인프라 건설은 이미 아프리카의 모습을 새롭게 변화시켰다며 앞으로 아프리카와 중국 쌍방은 시대가 부여한 기회를 잘 잡고 새로운 협력분야를 적극적으로 개발해야 한다고 표시했다.

유누스 기브린 AU 산하 아프리카우편련합 사무총장은 습근평 주석의 축전은 아프리카와 중국 사이의 전통적인 친선관계를 구현했고 ‘일대일로’ 기틀 하에, 아프리카와 중국의 협력, 특히 인프라와 호련호통 면에서의 협력은 아프리카의 발전에 있어서 더우기 중요하다고 말했다.

샤리프 이브라힘 나이지리아 아부자대학 정치학과 부교수는 중국-아프리카 협력포럼 북경 정상회의의 성공적인 개최는 아프리카와 중국의 협력방향을 명확히 제시했고 “중국 요소는 아프리카의 발전 행정에서 갈수록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