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추린 뉴스

2019-06-11 14:41:31

간추린 뉴스

독일 외무장관, 이란핵협의 유지 호소 

독일 마스 외무장관이 10일 이란 수도 테헤란에서 이란 핵문제 전면협의는 극히 중요하기 때문에 협의 유지를 위한 각측의 공동 노력이 필요하다면서 협의 중 이란의 리익은 반드시 보장받아야 한다고 표했다. 

마스 외무장관은, 유럽국가는 “무역거래지지도구”결산기제를 통해 이란과의 쌍무무역을 확대하고 이를 빌어 이란의 경제성장을 실현하기를 바란다고 표시, “이란은 핵협의에서 경제적인 리익을 얻을 권리가 있다”고 덧붙였다. 

이란 자리프 외무장관은 기자회견에서 당면의 정세하에서 이란은 미국과 대화와 담판을 진행할 가능성이 없다고 표했다. 

 

“미국의 관세조종 세계에 대한 무책임”

20개국그룹 재무장관 중앙은행 은행장회의, 무역과 디지털경제 장관회의가 최근 각기 일본 후쿠오카시와 츠쿠바시에서 페막했다. 회의에서 세계경제에 대한 무역보호주의의 위협 등이 다시 화제가 되였다. 

관련 화제를 두고 “무라야마 담화 계승발전”모임의 후지타 다카카게 리사장은, 미국이 각종 구실을 대면서 중국을 포함한 여러 나라를 향해 관세 몽둥이를 마구 휘두르고 있는데 이는 전세계에 대한 무책임이고 세계무역질서를 교란하며 세계경제번영을 파괴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후지타 다카카게 리사장은, 리성적인 담판과 협상으로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면서 담판만이 유일하고 정확한 선택이라고 말했다. 

 

“브라질, 화웨이 발전 제한하지 않겠다” 

 7일, 아미우통 모랑 브라질 부통령이 비록 미국 정부의 압박을 받고 있지만 브라질은 브라질에서의 화웨이의 발전을 제한할 어떠한 계획도 가지고 있지 않다고 립장을 밝혔다.

모랑 부통령은 당일 브라질 경제신문과의 인터뷰에서 본인은 올해 5월 임정비 화웨이 총재와 만난적 있다며 현재 세계적으로 오로지 소수 몇 개 회사만 5G 기술을 장악했고 화웨이가 그중 한 회사이며 통신 분야에서 덜 발달이 된 브라질은 이 기술을 필요로 한다고 말했다. 

현재 브라질 여러 통신업체가 화웨이 장비를 사용하고 있다. 올해 5월, 화웨이는 브라질에서 스마트폰 두 모델을 출시했고 그중 P30 Pro는 수도 브라질리아에서 출시 20분 만에 매진되었다.

 

G20 무역과 디지털 경제장관회의, WTO 개혁 추진 호소

이틀에 걸쳐 진행된 G20 무역과 디지털 경제 장관회의가 9일 일본 이바라키 현 쓰쿠바시에서 폐막했다. 

회의 후 발표된 장관 성명에서는  G20은 세계무역기구의 분쟁 해결 체제를 강화하기 위한 행동을 취할 필요가 있다고 지적, 또 무역과 투자의 확대는 경제 번영과 지속가능한 성장을 촉진하는 중요한 요소이며 현재의 무역 환경의 위험은 세계 경제의 증가 속도를 둔화시킬 수 있다고 밝혔다. 

그리고 회의는 다국전자상거래에 대한 규칙 제정 문제도 론의했다.  


G20 재무장관과 중앙은행 은행장 회의 페막

이틀간 열린 20개국그룹 재무장관과 중앙은행 은행장 회의가 9일 일본 후쿠오카시에서 페막했다. 

회의이후 발표된 장관성명은 당면 세계경제는 하행위험부담에 직면하고 있다면서 각국의 글로벌 위험부담 공동 대처의 중요성을 강조, 세계경제는 올 하반기부터 래년까지 반등세를 보일 것이라고 지적,  세계경제는 여전히 하행 위험부담에 직면해 있고 특히 무역 위험부담과 지연정치적 위험부담이 커지고 있다고 했다. 

성명은 또 20개국그룹은 글로벌 경제 하행 위험부담을 계속 대처하고 차기 행동 준비를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화통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