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합동군사연습 중단하기 전 북남 접촉 어려울 것”

2019-08-12 15:12:04

조선 외무성 표시


[평양=신화통신] 조선외무성 미국국 권정근 국장은 11일 한국과 미국이 합동군사연습을 중단하기 전에 조선과 한국은 접촉이 어려울 것이라고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은 보도에서 권정근 국장이 한국측은 조선의 상용무기개발시험문제에서 횡설수설하고 있다며 ‘침략적 성격’의 한미 군사연습은 크게 잘못된 것이라고 밝혔다고 전했다.

한편 조선중앙통신의 보도에 의하면 김정은 조선 최고지도자는 10일 새무기시험발사 현장을 찾아 지도했다. 7월 하순부터 조선은 이미 여러차례 발사를 진행했다. 한국 관련부문은 조선의 이런 행위는 조선반도의 긴장정세를 완화하는데 불리하다며 유사한 행위를 중단할 것을 조선에 촉구했다.

한국과 미국은 지난 5일부터 2019년 하반기 합동군사연습을 시작했다. 조선외무성 대변인은 6일 군사연습이 싱가포르 조미 공동성명과 조한간 계열 홍보정신에 위배된다고 비난했다. 이 대변인은 이로 인해 가능하게 조선측의 반제재조치를 유발하게 될 것이라며 미국과 한국이 책임을 져야한다고 밝혔다.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