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명가 프랑키 자파타 비행보드로 영국해협 횡단

2019-08-13 08:55:51

프랑스 발명가 프랑키 자파타(41세.작은 사진 오른쪽)


4일, 프랑스 발명가 프랑키 자파타(41세·작은 사진 오른쪽)가 자신이 개발한 소형 비행보드인 ‘플라이보드’를 타고 35킬로메터에 달하는 영국해협 횡단에 성공했다.

그는 이날 오전 8시 17분 프랑스 서북부 칼레 린근의 상가트에서 리륙해 22분 만인 오전 8시 39분 영국 세인트마거릿만에 있는 절벽에 착륙했다. 발판에 5개의 소형 제트 엔진이 달려있는 자파타의 플라이보드(작은 사진 왼쪽)는 최고 속도가 시속 140킬로메터에 달한다. 그는 지난달 25일 첫 시도에서는 재급유를 위해 중간 선박 우의 급유플랫폼에 착지를 시도하다가 중심을 잃고 바다로 추락했지만 이번에는 성공했다.


종합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