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이란의 우주연구 관련 기관 제재대상으로 지정

2019-09-05 09:21:20

“개발한 발사장치

탄도미사일에 쓰인다”


[워싱톤=신화통신] 미국 재무부는 3일 이란 우주국과 그 산하의 두 연구기관을 제재대상으로 지정했다.

그 이유는 이런 곳들이 개발한 발사장치가 탄도미사일 발사에 쓰인다는 것이다.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이날 성명에서 “미국은 이란이 우주발사장치 연구, 개발을 빌미로 탄도미사일 기술을 발전시키는 것을 허용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이는 미국이 처음 탄도미사일 기술 연구, 개발 혐의로 이란우주국을 제재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미국의 관련 규정에 따르면 제재대상의 자산이 미국 경내에서 동결되며 제재대상은 미국인과 거래를 할 수 없다.

이란은 수차 우주비행발사 활동을 진행했다. 미국은 운반로케트와 탄도미사일 기술이 상통하다며 수차 이란이 위성발사를 진행하는 것을 반대해왔다.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2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20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