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켈, ‘요르단강 계곡 이스라엘 령토에 포함’ 반대

2019-09-18 15:35:22

[베를린=신화통신] 메르켈 독일 총리가 17일 요르단강 계곡을 이스라엘 령토에 포함시킬 데 관한 이스라엘 네타냐후 총리의 계획을 비난하면서 관련 계획은 팔레스티나와 이스라엘 평화진척을 파괴할 것이라며 독일은 반대한다고 말했다.

메르켈 독일 총리는 독일 정부는 ‘두가지 방안’으로 팔레스티나와 이스라엘 충돌을 해결하는  것을 지지한다고 강조하였다.

그는 ‘두가지 방안’은 량국이 평화공존하는 전제조건이라고 말했다.

팔레스티나와 이스라엘 충돌을 해결하는 정치적 해결 방안중의 하나인 ‘두가지 방안’은 1967년에 건립된 팔레스티나가 이스라엘과 평화공존하는 것이다.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