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1일부터 한국 입국시 ‘비자발급확인서’ 제출해야

2020-06-06 09:22:21

5월 27일, 주중 한국대사관은 공식 홈페지 공지를 통해 <비자 스티커 부착 중단 안내문>을 발표했다.

 

공지에 따르면 정부는 재외공관 비자업무의 능률성 개선을 위해 2020년 7월 1일부터 비자 스티커 부착을 중단한다.


이에 따라 7월 1일 이후에는 려권에 부착된 비자 스티커 대신 출력된 ‘비자발급확인서’를 소지하고 입국해야 한다. 7월 1일 이전에 발급한 비자스티커는 여전히 유효하다.


비자발급확인서는 ‘대한민국 비자 포털’에서 직접 출력하거나 려행사를 통해 발급받을 수 있다. 유효한 대한민국 비자를 소지하고 있는 자는 려행사에 대행하거나 ‘대한민국 비자포털(www.visa.go.kr)’ 사이트에 접속한 후 본인의 려권번호, 영문 이름, 생년월일을 입력하면 비자 발급정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고 ‘비자발급확인서’를 조회 출력할 수 있다. 


림홍길 편역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