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라이프

북경시 조선족운동회 및 민속축제 펼쳐져

  • 2018-06-11 16:21:35

제16회 “동화원”컵 북경시조선족운동회 및 제3회 “커시안”컵 민속축제가 지난 9일 북경시 중앙민족대학 체육장에서 성황리에 펼쳐졌다.

9일, 북경시는 이른 아침부터 잔잔한 비가 내렸지만 중앙민족대학 운동장에는 수천명에 달하는 조선족들이  모여들었다. 통일복장을 떨쳐입은 북경 조선족 각계, 각 년령층을 대표하는 19개 단체들의 입장행렬에 이어 70대가 넘는 로인들로부터 유치원 꼬마에 이르기까지 모두가 알심들여 준비한 대형단체무용은 대회에 이채를 더했다.

운동대회는 달리기, 씨름, 축구경기, 배구경기, 바줄당기기 등 전통적인 운동항목 외에도 윷놀이, 오자미 던지기, 물동이 이고 달리기, 다리 묶고 달리기 등 남녀로소 누구나 참여할수 있는 다채로운 운동항목들을 마련하여 치렬하면서도 재미나는 즐거운 경기분위기를 연출했다.

운동대회와 함께 열린 민속축제도 관람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특히 민속축제 부대행사로 조선족 전통음식 및 민족일용품 판매부스 40여개를 마련하여 비빔밥, 랭면, 순대, 김밥, 감자떡 등 다양하고 풍성한 우리 민족 먹거리를 관람객들에게 제공했을 뿐만 아니라 평소에 구하기 어려운 일용품들도 손쉽게 저렴한 가격으로 구할수 있도록 했다.










4년에 한번씩 열리는 북경시조선족운동대회 및 민속축제는 수도권 조선족들의 참여도가 가장 높은 대중적인 문체행사로서 북경지역 여러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조선족들간의 친선과 단합, 여러 민족과의 화합과 교류를 도모하고 수도권에서 생활하고 있는 조선족들의 정신풍모와 민족자긍심을 보여주는 중요한 브랜드 행사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장연하 기자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