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라이프

‘시력교정수술 공익대상’ 가동

빈곤 대학수험생 혜택

  • 2018-06-11 08:50:50

빈곤 대학수험생들의 시력교정수술을 지원하여 시력 때문에 적성에 맞는 대학이나 학과를 지망하지 못하는 현상을 덜어주기 위해 주자선총회에서는 연길애얼회봉안과병원과 손잡고 ‘시력교정수술 공익대상’을 가동했다.

2018년 본기 빈곤(최저생활보장호) 대학수험생을 구제대상으로 하는 이 공익대상은 빈곤 대학수험생 문리과 장원에게 근시수술 비용 전액을 지원해주는외 주내 각 현, 시 빈곤 대학수험생들에게도 근시수술 구제금을 인당 1000원씩 지원한다.

6일, 주자선총회에 따르면 ‘시력교정수술 공익대상’의 지정구제병원은 연길애얼회봉안과병원이고 구제방식은 수술 후 수술비에서 상응한 구제금을 공제하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시력교정수술 공익대상’을 지원하려는 빈곤가정의 본기 대학수험생은 각 현, 시 자선총회와 연길애얼회봉안과병원에 련계(인원 수 제한돼있음.)하여 8월 15일까지 등록하면 된다.

차순희 기자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