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시 높은 수익률 조심 또 조심!
32억원 대사기극

2018-11-09 07:42:36

무석신흥공업무역련합회사 총경리 등빈은 접대하고 선물을 증정하거나 수수료, 뢰물, 주식 증정 등 수단을 리용하여 백방으로 권세가 있는 지도간부와 중개인과 인연을 만들었다. 그녀는 자선을 가장해 850여만원을 사회단체에 후원하여 대중의 신뢰를 얻었다. 또한 련합경영의 명목하에 고금리를 미끼로 광적으로 대중의 예금 32억원을 흡수했다. 새 중국이 창건된 이래 최대의 불법모금 사건은 마침내 법적 심판을 받았다. 강소성 무석시중급인민법원은 탐오죄, 투기매매죄, 공금류용죄, 뢰물죄 등 죄행으로 등빈에게 사형을 선고하고 정치권리를 종신 박탈했다.

이 사건은 고액의 차입대출 리자률이 법률의 보호를 받지 못할 뿐만 아니라 수시로 수포로 돌아갈수 있는 위험이 있음을 경고했다.

등빈이 년리률이 60% 지어 120%에 달하는 모금 리자를 제시했을 때 재난은 이미 시작됐다. 많은 투자자들은 고액 리윤의 자극과 유혹을 뿌리치지 못한 후과를 고스란히 떠안게 됐다.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