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종화 코치:‘감독님께 승리 선물하지 못해 아쉽다’

2018-10-29 09:21:15

경기 후 기자회견에 참석한 조종화 코치는 “추운 날씨에도 경기장을 찾은 팬들에게 좋은 경기를 보여드려야 했었는데 부족한 점이 많았다. 또 박태하 감독님이 떠나는 길에 승리를 선물하지 못해 아쉽다. 후반기 계속해 홈장에서 무패를 기록하다 오늘 그 기록이 깨졌다. 하지만 오늘의 패배가 앞으로 팀이 발전하는 밑거름 되기를 바란다. 마지막 남은 원정경기를 잘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석가장영창팀 야센 감독은 경기에 대해 “연변팀의 홈장은 원정팀에 매우 힘든 경기이다. 연변팀은 홈장에서 특히 성적이 좋다. 때문에 오늘의 승리에 아주 만족한다. 오늘 우리는 경기 시작부터 끝날 때까지 주동권을 잡았고 결국 3꼴을 득점했다. 연변팀은 강팀이라고 생각한다. 오늘의 경기 결과는 연변팀의 실제적 실력을 반응하지 못한다.”고 평가했다.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