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빛가람, K리그1 38라운드 MVP 선정

2018-12-06 16:54:35

특유의 킥 솜씨로 극적인 ‘잔류 드라마’를 만든 한국 상주상무축구팀의 윤빛가람이 KEB하나은행 K리그1(클래식) 2018 38라운드 MVP에 선정되었다.

윤빛가람은 지난 1일 상주 시민운동장에서 펼쳐진 상주와 서울의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8라운드 경기에서 박용지의 결승꼴을 도우며 팀의 K리그1 잔류를 이끌었다.

이날 상주의 중앙 미드필더로 선발출장한 윤빛가람은 특유의 킥 감각으로 시종일관 위협적인 장면을 만들어냈다. 후반 19분에 터진 상주의 선제꼴도 윤빛가람의 발끝에서 시작됐다. 패널티 박스 바깥에서 강하게 때린 윤빛가람의 슈팅은 박용지의 발에 맞아 방향이 바뀌며 서울의 꼴망을 흔들었다. 

박용지의 한 꼴을 끝까지 잘 지켜낸 상주상무는 승점 3점을 챙겨 승점 40점으로 서울과 동률을 이루었다. 잔류 경쟁팀이였던 서울에 다득점부문 앞선 상주는 극적으로 11위에서 탈출, K리그1 잔류에 성공했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