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년 도쿄올림픽 때 남북 '4·27 응원' 펼친다

2019-04-28 09:29:35

도쿄올림픽 남북단일팀 응원 "통일 사진 찍어요" 6·15청년학생협의회에 참여하는 재일 학생들이 27일 오후 도쿄 신쥬쿠 거리에서 도쿄올림픽 남북단일팀 응원 때 사용할 '대통일기'에 넣을 얼굴사진 찍기 캠페인을 벌이고 있다.


래년 7월 개막하는 2020도쿄올림픽 때 남북단일팀 출전 경기에서 '4·27 선언'(판문점 선언)의 의의를 담은 통일 응원전이 펼쳐진다.

'판문점 선언'으로도 불리우는 '4·27 선언'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조선 국무위원장이 작년 4월 27일 판문점에서 처음으로 만나 합의해 발표한 공동선언이다.

재일 남북 청년학생단체들이 주축인 6·15청년학생협의회는 '4·27 선언' 1주년을 맞은 27일 오후 도쿄 신쥬쿠(新宿)에서 래년 도쿄올림픽 남북단일팀 응원을 위한 '온 겨레 포토(PHOTO) 프로젝트' 발대식을 열었다.

이 프로젝트의 핵심은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2020도쿄올림픽의 남북단일팀 구성을 승인한 녀자농구, 녀자하키, 유도 혼성단체전, 조정 등 4개 종목에서 '4·27 선언'의 의의를 세계적으로 홍보하는 통일응원전을 펼치는 것이다.

6·15청년학생협의회는 이를 위해 통일응원전 때 사용할 '대통일기'(반도기)를 제작할 예정이다.

대통일기는 판문점을 배경막으로 찍은 총 4만 2700명의 얼굴사진을 합성해 10×15m 크기로 만든다.

"남북단일팀, 하나 되여 응원해요" 6·15청년학생협의회가 27일 오후 도쿄 신쥬쿠 거리에서 행인들에게 나눠준 2020도쿄올림픽 남북단일팀 응원을 위한 '통일 사진 함께 찍기' 캠페인 홍보물.


"남북단일팀, 하나 되여 응원해요" 6·15청년학생협의회가 27일 오후 도쿄 신쥬쿠 거리에서 행인들에게 나눠준 2020도쿄올림픽 남북단일팀 응원을 위한 '통일 사진 함께 찍기' 캠페인 홍보물.

6·15청년학생협의회는 남북단일팀 출전 경기에서 대통일기를 활용한 응원전을 펼치면 반도 통일 문제에 대한 세계인의 이목을 한층 더 끌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인아 사무국장은 "이 행사는 통일을 바라고 4·27 선언을 지지하는 남북 청년들이 함께 하는 것"이라면서 뜻있는 외국인들도 동참할 수 있도록 사진 모으기의 문호를 개방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