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늘구멍’ 통과에 도전...리피호(號), 승산 얼마나 있나?

2019-06-06 08:51:04

image.png

이딸리아의 명장 마르첼로 리피 감독이 국가대표팀 지휘봉을 다시 잡으면서 2022년 까타르월드컵 본선 진출의 기대에 부푼 중국대륙이 크게 들썩이고 있다. 리피 감독의 일거수일투족, 6월 필리핀.따쥐끼스딴 평가전을 대비한 대표팀 명단 발표, 대표팀의 사상 첫 귀화 선수 발탁, CCTV 제5채널 전파를 탄 리피 감독의 인터뷰... 등등 수많은 화제가 각종 축구 언론매체의 메인을 장식하며 팬들의 심경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중국축구협회는  4개월 만에 다시 대표팀 감독으로 돌아온 리피 감독의 지도 아래 사상 두번째 월드컵 본선 진출의 꿈을 이룰 것이라고 기대하고 있다. 하지만 현실은 록록치 않다. 오늘 9월 시작되는 2022년 까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예선 통과는 그야말로 '바늘구멍' 통과에 도전하는 격이라 할 수 있겠다. 우선 40강전 경기를 무난히 통과해 12강전 경기 참가자격 티켓을 거머쥐여야만 '후일'도 도모할 수 있는 것이다. 다양한 전술과 뛰여난 선수관리 능력으로 '늙은 여우'라는 별명으로 불리우는 리피 감독이 어떻게 리피호를 이끌고 망망대해를 항행할지 그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오늘 본지는 국가대표팀의 향배에 대해 이슈진단을 해보며 우리 팬들과 공감을 나누고저 한다.

편집자


돌아온 마르첼로 리피 감독은 무너진 중국 국가대표팀을 어떻게든 소생시키겠다는 강한 의지를 보이고 있다.


두껨의 평가전, 대표팀 새로운 운영의 ‘시금석’

국가대표팀은 오는 7일 저녁 7시 35분, 11일 저녁 8시에 각각 필리핀 국가대표팀, 따쥐끼스딴 국가대표팀을 광주 천하체육중심경기장에 불러들여 국제 A매치를 펼치게 된다. 이 두껨의 평가전에 대한 주목도와 팬들의 관심은 현재 극히 높다. 중국축구협회의 ‘준(准)회장’으로 불리우는 진술원(새로운 한기 중국축구협회 주비소조 조장)도 축구협회 고위관원들을 대동하고 이 두껨의 경기를 현장에서 지켜보며 리피 감독과 국가대표팀에 힘을 실어주게 된다. 국가대표팀이 평가전 상대로 국제축구 랭킹에서 한참 밀리는 필리핀과 따쥐끼스딴을 골라잡은 것도 9월에 시작되는 2022년 까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예선 40강전을 대비한 포석으로 읽힌다. 이 두껨 평가전에서 승리를 거둬야만 40강전에서 소조 종자팀으로 확정될 수 있기 때문이다. 리피 감독이 소집한 이번 국가대표팀 명단을 세심히 살펴보면 리피 감독의 대표팀 운영 의지를 어림짐작할 수도 있다. ‘젊은 피’로 구성된 공격진, 국안팀 선수들이 주축이 된 하프진, 항대팀을 기반으로 한 수비진, 력대 첫 귀화 선수 대표팀 승선, 팀내 선수들을 컨트롤할 수 있고 리피 감독을 보좌할 수 있는 39살 정지의 대표팀 발탁 등으로 국가대표팀의 구성상황을 분석할 수 있다. “중국팬들의 신뢰와 지지를 갚고 싶다. 새로운 팀을 만들기 위해 전력을 다하겠다.”라는 말까지 남긴 리피 감독에게 있어서 6월 두껨의 평가전은 사뭇 중요한 일정으로 자리잡는다.


북경국안 리가, 대표팀 승선…력대 첫 귀화 선수

“니코 예나리스(중국 이름 리가)는 분명 우리 팀을 도울 수 있다. 그가 국가대표팀에 뽑힌 리유다.” 리피 감독은 이번에 또다시 국가대표팀 지휘봉을 잡으며 귀화 선수의 대표팀 승선을 관철시켰다. 현재 북경국안팀에서 활약중인 수비형 미드필더 리가(26살)는 아스날 유소년 아카데미를 거쳐 성장했으며 단 18세에 불과했던 2011/12 시즌 프리미어리그 데뷔전을 치렀을 정도로 촉망받는 유망주였다. 이후 리가는 노츠 카운티, 본머스에서 임대로 활약한 후 지난 1월까지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 리그) 구단 브렌트포드에서 뛰였다. 즉 리가가 북경국안팀으로 이적하며 중국무대에서 활약한 기간은 약 2~3개월에 불과하다. 그는 브렌트포드에서 활약하며 챔피언십에서 100경기 이상을 소화했다. 리가의 실력이라면 충분히 보물 같은 선수가 될 만하다. 정지의 포지션을 이을 유력한 주자로 매체의 집중조명을 받고 있다. 리가의 이번 대표팀 승선은 시사해주는 바가 매우 크다. 리피 감독은 일전 모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추가적인 귀화 선수가 또 있을 수도 있냐는 물음에 “그 부분은 중국축구협회와 론의를 해보아야 한다.”라고 즉답을 피했었다. 향후 대표팀내 귀화 선수들의 의석수가 크게 늘어날 것이라는 전망이다. 브라질매체의 최신 보도에 따르면 상해상항팀의 엘케손과 광주항대팀의 굴라트의 귀화 추진이 본격적으로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두 브라질 용병의 가맹은 곧 대표팀의 전력향상으로 이어질 것은 불보듯 뻔하다.


국가대표팀의 까타르월드컵 본선 진출 승산은 얼마?

현재 리피 감독에게 있어서 가장 중요한 것은 40강전 경기를 어떻게 무난히 뚫느냐가 관건이다. 월드컵 예선 40강전 경기를 잘 치르자면 여덟개 소조에서의 종자팀이 되느냐 안되는냐가 중요하다. 이번 필리핀, 따쥐끼스딴 대표팀과의 경기를 모두 승전할 경우 국가대표팀은 아시아 랭킹이 8위내에 진입할 수 있다. 리피 감독은 필리핀 국가대팀과의 평가전을 앞둔 4일 CCTV 제5채널과의 인터뷰에서 국가대표팀이 2022년 까타르월드컵에 진출할 수 있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나도 모른다. 최선을 다해 노력해야 한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월드컵 본선 진출 티켓을 따내면 굉장할 것이다. 반대의 경우라면 책임을 지고 집으로 돌아갈 것”이라며 본선 진출 여부에 따라 감독직에서 사퇴할 수 있다는 뉘앙스를 풍겼다.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은 오는 9월 시작된다. 7월 17일 까타르에서 조추첨을 한다. 리피 감독은 까타르 월드컵 본선 진출을 위해 두개 단계로 전략적인 준비를 하고 있다. 우선은 새롭게 대표팀을 운영하며 대표팀에 축구문화를 심어줄 것으로 보이며 중국축구협회의 강력한 지지를 바탕으로 귀화 선수의 영입을 시도할 것이다. 국가대표팀의 월드컵 본선 진출의 승산은 리피 감독의 전략적인 선택이 먹히느냐가 관건이고 결책층의 과감한 조치, 팬들의 변함없는 지지도 한몫을 할 것으로 보인다. 현재 국가대표팀에 대한 외부환경은 비교적 좋은편이라는 판단이다. 리피 감독이 이끄는 국가대표팀의 선전을 기대해본다.

리영수 기자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