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2023년 아시안컵 개최지로 확정

2019-06-06 08:58:45

중국이 2023년 아시아축구련맹(AFC) 아시안컵 개최지로 확정됐다.

아시아축구련맹은 4일 프랑스 빠리에서 열린 림시총회에서 만장일치로 중국의 2023년 아시안컵 유치를 확정했다.

이번 유치로 중국은 2004년 제13회 대회 개최 이후 19년 만에 통산 두번째로 아시안컵을 개최하게 된다. 당시 자국에서 열린 대회에서 중국은 결승전까지 오르며 력대 최고 성적을 기록한 바 있다.

당초 한국축구협회도 2023년 아시안컵 유치 신청서를 제출했지만 같은 년도에 열리는 국제축구련맹(FI-FA) 녀자월드컵 유치에 집중하기로 결정, 지난달 15일 유치 신청을 철회했다. 한국과 함께 인도네시아, 타이도 중국이 유력시 되자 련달아 유치 신청을 포기하며 중국이 단독 후보로 됐다.

세이크 살만 빈 에브라힘 알 칼리파 AFC회장은 “중국의 유치를 축하한다. 아시아축구에 있어서 중요한 순간이다. 중국 정부의 투자와 지도 아래 중국축구가 발전하는 것을 목격했다. 이 아시안컵을 계기로 축구의 진정한 유산을 마련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본지종합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