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감독 "메시, 어느 정도 존경심을 보여야 해"

2019-07-08 11:59:17

리오넬 메시가 어느 정도는 존경심을 보여야 한다."

아데노르 레오나르두 바시 브라질 국가축구대표팀 감독의 말이다.

브라질은 8일(북경시각)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의 마라카낭 경기장에서 열린 페루와의 2019년 코파 아메리카 결승전에서 3대1로 승리했다. 브라질은 2007년 이후 12년만에 코파 아메리카 정상에 올랐다. 통산 아홉번째 우승이다.

경기 뒤 바시 감독은 '아르헨티나의 에이스' 메시의 이름을 꺼냈다. 리유가 있다. 메시는 이번 대회 내내 이어진 개최국인 브라질에 대한 판정 특혜 론란에 거세게 항의했기때문. 특히 페루와의 3~4위 결정전을 마친 뒤 "브라질을 위한 부패한 대회였다"고 항의했다.

바시 감독은 "메시는 약간의 존경심을 보여야만 한다. 그는 패배했을 때 이를 리해하고 받아들여야한다"고 말했다.

이어 "모두들 그들 자신의 문제를 가지고 있다. 이것을 존중해야 한다. 그는 위대한 선수이기 때문에 (메시의 발언은) 압박감을 준다"고 덧붙였다. 

연변일보 인터넷사업부/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