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트 12월 21일 도꾜올림픽 경기장 완공 행사에서 레이스
이벤트의 자세한 내용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2019-08-30 08:38:21

은퇴한 ‘륙상 황제’ 우사인 볼트(33살, 져메이커)가 2020 도꾜올림픽 주경기장 완공 행사에서 레이스를 펼친다.

교또통신 등 일본 언론은 27일 “볼트가 2020 도꾜올림픽, 패럴림픽 메인 스타디움으로 쓸 신국립경기장 완공 기념행사에서 이벤트 경기를 펼친다.”고 전했다.

일본은 도꾜 신쥬꾸에 신국립경기장을 짓고 있다. 공사는 올해 12월 중 마무리하고, 12월 21일에 완공 행사를 열 예정이다.

올림픽 메인스타디움 완공을 알리는 이벤트에 가장 어울리는 스포츠 스타는 우사인 볼트이다.

볼트는 가장 위대한 륙상 선수로 꼽힌다. 2008년 북경 올림픽 남자 400메터 계주에서 함께 뛴 네스타 카터(져메이커)가 샘플 재검사에서 금지약물 양성 반응을 보인 탓으로 금메달 한개가 박탈됐지만 올림픽에서만 금메달 8개(100메터, 200메터 3개, 400메터 계주 2개)를 수확했다.

세계륙상선수권대회에서는 금메달 11개를 따냈다. 은퇴 무대였던 2017 런던 세계선수권에서 100메터 3위, 400메터 계주 실격의 부진을 겪었지만 ‘단거리 황제’의 명성은 여전하다.

볼트가 세운 남자 100메터 9초 58, 200메터 19초 19의 세계 기록은 ‘불멸의 기록’으로 평가받는다.

볼트가 도꾜 신국립경기장에서 펼칠 이벤트의 자세한 내용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교또통신은 “10월중에는 이벤트 경기 세부 내용을 공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