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밀란 회장 장강양, 유럽클럽협회 리사에 합류
소녕그룹 유럽 진출 후 거둔 중대한 성과

2019-09-12 08:56:49

중국 소녕그룹의 리사장이며 슈퍼리그 강소소녕팀의 구단주인 장근동의 아들인 28살 장강양이 이딸리아 명문구단 인터밀란 회장으로서 유럽클럽협회 리사회에 합류했다.

《시나스포츠》는 10일 “장강양이 첫번째 중국인으로서 유럽클럽협회의 리사로 임명됐다.”고 보도했다. 장강양은 “나는 준비가 돼있다. 비록 나이는 어리지만 이 수준에 도달하기 위해 모든 필요한 자격을 갖췄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그는 “유럽클럽협회가 나의 신선한 아이디어를 좋아한다고 생각한다. 나는 유럽과 아시아의 관계 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1991년생인 장강양은 지난해 10월 인터밀란 력사상 가장 어린 나이로 회장자리에 앉았다. 부친이 리사장으로 있는 소녕그룹이 3년 전 인터밀란 지분의 70%를 인수하며 아들 장강양에게 회장직을 맡기게 됐다.

장강양은 올 시즌 인터밀란을 팀 개편을 위해 거액을 퍼부었다. 인터밀란은 명장 콘테를 감독으로 임명했고 영국 맨유에서 산체스, 루카쿠 등 세계급 스타선수들을 대량 영입하며 시즌 우승을 바라보고 있다. 한편 장강양은 그동안 말썽을 부리던 이카르디를 팀에서 방출시키며 젊은 나이에 맞지 않는 강력한 관리 수완을 보여줬다.


리병천 기자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