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풀, 개막 후 전승 ‘파죽지세’

2019-09-24 08:50:22

영국 프리미어리그 리버풀의 이번 시즌이 심상치 않다. 개막 후 6전 전승이다.

리버풀은 23일, 원정에서 열린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첼시와의 원정경기서 2대1 승리했다.

그야말로 명품 라이벌전이였다. ‘마누라’로 일컬어지는 마네-피르미누-살라의 쓰리톱이 총출동한 리버풀은 한발 앞선 활동량으로 홈팀을 압박했고, 첼시 역시 램파드 감독의 전술이 서서히 녹아들었다.

초반 기세는 리버풀의 몫이였다. 리버풀은 전반 14분경 프리킥 기회에서 살라가 살짝 내준 공을 알렉산더 아놀드가 강력한 오른발 슛으로 첼시 꼴망을 갈랐다.

첼시 역시 곧바로 아스필리쿠에타가 동점꼴을 넣었으나 VAR 판독 결과 오프사이드로 판명되며 꼴이 취소 됐다.

혼전이 계속되는 가운데 전반전 30분경 리버풀이 한꼴을 더 추가했다. 이번에도 프리킥 상황이였고 피르미누의 헤딩에 의해 꼴이 만들어졌다.

후반 들어 첼시도 가만있지 않았다. 후반 60분경, 금지구역 앞쪽에서 공을 잡은 캉테가 직접 공을 몰고 들어가 키퍼가 손 쓸수 없는 곳으로 벼락같은 슛을 쏘아 올렸다. 하지만 더 이상의 득점은 나오지 않았고 리버풀이 개막 후 6련승 휘파람을 불며 승점 3점을 챙겼다.

리버풀은 이날 승리로 개막 후 전승의 압도적인 모습을 보이며 리그 우승을 향해 나아갔다.


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