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샤 메시에 종신계약 제안할 듯

2019-10-14 10:20:48

바르셀로나가 팀의 레전드인 리오넬 메시(32살)에게 종신 계약을 제안할 것으로 보인다. 영국 대중지 <더선>은 13일(중국시각) “바르셀로나가 메시에게 종신계약을 제안할 것 같다. 파격적인 10년 계약으로 메시가 42세까지 뛰게 된다.”고 보도했다. 이렇게 되면 메시는 선수생활을 오로지 바르셀로나 한팀에서만 보내다 은퇴하는 영예를 얻게 된다.

메시는 지난 2001년 바르셀로나 유소년팀에 입단했다. 만 13세 때의 일이다. 이후 줄곧 바르샤 원클럽맨으로 활약하면서 이번 시즌까지 총 700경기에 나와 604꼴을 기록했다. 그간 프리메라리가 10회 우승과 챔피언스리그 4회 우승을 달성했다. 더불어 발롱도르상도 5번이나 받았다. 메시 또한 이런 바르셀로나에 대한 무한 애정을 서슴없이 드러내고 있다. 그는 “바르셀로나에서 날 원한다면 영원히 남겠다.”고 말했다.

메시와 바르셀로나의 계약은 래년까지 되여있다. 이 기간이 만료되면 메시의 새로운 행선지가 정해진다. 항간에는 다른 유럽의 빅클럽으로 이적하거나 아르헨띠나로 돌아갈 것이라는 설도 흘러나온다. 또한 미국리그 뿐만 아니라 중국리그로 진출할 수도 있다는 전망도 있다. 하지만 메시와 구단의 의지는 명확하다. 조건만 어느 정도 선에서 조률되면 메시는 영원한 ‘바르샤맨’이 될 가능성이 짙다.  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