벌가리아 인종차별로 무관중 및 벌금 징계

2019-11-01 08:51:10

image.png

벌가리아축구협회가 홈 관중이 저지른 인종차별 행위 등으로 무관중 경기 및 벌금 징계를 받았다.

유럽축구련맹(UEFA) 륜리징계위원회는 10월 30일 오전 “벌가리아축구협회에 UEFA가 주관하는 두차례 A매치 홈경기의 무관중 개최와 총 8만 5000유로의 벌금 징계를 내렸다.”고 밝혔다.

이는 10월 15일 벌가리아 쏘피아에서 열린 벌가리아와 잉글랜드간 2020년 유럽축구선수권대회 예선 A조 경기에서 벌가리아 일부 팬이 잉글랜드 대표팀의 흑인선수들을 비하하는 인종차별적인 말과 행동을 한 데 따른 것이다. 일부 관중은 ‘나치식 경례’까지 했다. 이 때문에 경기가 두차례나 중단됐다. 잉글랜드가 6대0으로 완승한 이날 경기 후 론난이 거세지자 벌가리아축구협회 회장과 이 사건에 이어 대표팀 감독까지 책임을 지고 사퇴했다.

UEFA가 벌가리아축구협회에 내린 무관중 경기 징계중 두번째 경기는 2년의 유예기간을 두고 적용한다.


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