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움꼴 기록’ 손흥민, 레드카드 퇴장
‘태클’로 고메스, 다리 골절

2019-11-05 09:33:52

아시아의 최고 축구스타 손흥민(27살, 한국적)이 영국 프리미어리그 올 시즌 3호 도움을 기록했지만 깊은 백태클로 레드카드를 받고 퇴장을 당했다.

토트넘은 4일 원정에서 열린 2019~2020 프리미어리그 11라운드 에버턴과 원정 경기에서 1대1로 비겼다.

선제꼴은 토트넘의 몫이였다. 후반 17분경 토트넘이 균형을 무너뜨렸다. 역습 상황에서 손흥민의 패스를 받은 알리가 수비 2명을 제치고 련결한 슛이 그대로 득점으로 이어졌다. 에버턴도 후반 추가 시간 젠크 토슨이 극적인 동점꼴을 기록하면서 패배를 면했다.

이날 경기 결과보다도 더 큰 주목을 받은 것은 후반전 나타난 퇴장 장면이였다. 후반 33분경 에버턴의 역습을 저지하기 위해 손흥민이 뒤에서 태클이 들어갔다. 이후 고메스가 세르지 오리에와 부딪치면서 쓰려졌고 고통을 호소했다. 이를 본 주심은 손흥민에게 직접 레드카드를 꺼내 들었다.

태클을 당한 고메스는 다리가 골절된 것으로 전해지고 있고 그라운드를 빠져나가 바로 병원으로 호송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손흥민은 태클 이후 상황을 인지했는지 자책하면서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이에 영국 언론 <더 선>은 “뒤에서 태클했던 손흥민은 행동 이후 엄청나게 자책했고 눈물을 흘렸다.”고 상황을 조명했다. 팀의 동료 알리도 경기 후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보고 싶지 않았다. 큰일이 없기를 크게 희망하고 있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그러면서 “손흥민은 망연자실했다. 고개도 들 수 없을 정도로 너무 많이 울었다. 그의 잘못이 아니다. 그는 내가 만났던 사람중 최고이다.”고 위로했다.


외신종합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