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동계유스올림픽 남북 공동개최 가능성 남아”

2020-01-10 09:40:01

image.png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2024년 동계유스(청소년)올림픽을 한국과 조선이 공동 개최하는 구상이 실현될 여지가 남아있다는 견해를 밝혔다고 교또통신이 8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이 지난달 남북 공동개최 구상을 밝힌 것과 관련해 마크 애덤스 IOC 대변인은 “가능성을 남긴다. 상황이 조성되면 협력할 수 있다.”고 말했다.

바흐 위원장은 한국 강원도 평창의 경기장을 활용해 유스동계올림픽을 열데 국제정세를 살펴 조선이 함께 하는 방안을 모색한다는 구상을 지난달 기자회견에서 표명한 바 있다.

IOC는 현지시간 8일 스위스 로잔에서 열린 리사회에서 2024년 동계유스올림픽을 강원도에서 개최하는 방안을 10일 총회에서 다루기로 결정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2024년 동계유스올림픽 유치를 신청한 국가는 한국 뿐이라서 이변이 없는 한 강원도 개최가 결정될 것으로 한국 당국은 관측하고 있다.


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