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소나 연기 없다는 IOC…도꾜올림픽 강행 립장
추측의 불꽃 기름 붓지 말자

2020-03-06 09:00:47

무서운 기세로 확산하는 코로나19 때문에 2020 도꾜올림픽이 연기설이 나오고 있지만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예정대로 강행하겠다는 뜻을 재차 시사했다.

스위스 로잔 IOC 본부에서 열린 리사회를 마친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4일 취재진에게 "오늘 회의에서 취소나 연기라는 단어가 언급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나는 추측의 불꽃에 기름을 붓지 않을 것"이라면서 "어제 우리가 발표한 성명은 매우 분명하다. 우리는 도꾜올림픽의 성공에 전념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IOC는 지난 3일부터 이틀 동안 리사회를 열고 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한 도꾜올림픽의 대비 상황을 점검했다.

도꾜올림픽은 7월 24일부터 8월 9일까지 열릴 예정이다. 올림픽이 열릴 일본내 코로나19 확진자는 최근 1000명이 넘었다.

IOC는 3일 발표한 성명에서 “모든 당사자가 코로나19의 도전을 해결하기 위해 계속해서 협력하고 있다.”면서 전세계 선수들에게 도꾜올림픽을 준비해달라고 독려했다.

세계남자골프 랭킹 1위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는 도꾜올림픽이 예정대로 열린다면 참가하겠다는 뜻을 밝히면서 “IOC와 도꾜올림픽 조직위원회가 안전하다고 한다면 그 말을 믿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4년 전 지카 바이러스가 만연했던 리오데쟈네이로올림픽에는 출전하지 않았다.  

  


외신종합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