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핵주먹’ 타이슨 “홀리필드보다 거물급 선수와 복귀전”
수익금 자선단체에 기부한다

2020-05-26 08:41:04

image.png

최근 복귀 여부로 세계 복싱팬들의 관심을 끌고 있는 ‘핵주먹’ 마이클 타이슨(54살)이 복귀전 상대에 대해 힌트를 줬다.

타이슨은 24일 미국 래퍼 릴 웨인이 진행하는 ‘영 머니 라디오’쇼와의 인터뷰에서 에반더 홀리필드(58살)가 복귀전 상대냐는 질문에 고개를 저었다.

타이슨은 “복귀전 상대가 공개되면 믿지 않을 것”이라며 홀리필드보다 더 거물급 선수와 복귀전을 추진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타이슨은 “많은 선수가 나와 붙고 싶어 한다. 이번 주 안에 계약을 마무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통산 전적 50승 2무 6패를 기록하면서 44차례나 KO를 뺏는 괴력을 발휘한 타이슨은 2005년 케빈 맥브라이드에게 6라운드 KO패를 당한 뒤 링을 떠났다.

하지만 타이슨은 이달 초 자신의 SNS에 훈련 영상을 올리며 자선 경기를 통한 복귀를 선언했다.

타이슨의 복귀 대전 상대로는 최근 복귀를 선언한 홀리필드가 유력하게 거론됐다. 타이슨은 과거 홀리필드와 2차례 맞대결을 펼쳐 모두 패했다. 1996년 홀리필드에게 11라운드 TKO로 패했고 1년 뒤 리턴매치에서는 홀리필드의 귀를 물어뜯는 기행으로 ‘핵이빨’이라는 오명을 얻었다.

타이슨은 50대 중반의 나이에 복귀전에 나서는 것은 돈 때문이 아니라고 선을 그었다. 그는 “돈을 얼마나 벌던 나는 어떠한 돈도 가져가지 않을 것”이라며 “수익금은 모두 자선단체에 기부할 것”이라고 말했다.


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