깃털제기로 단오절 보낸다
아침마다 활동 견지

2020-06-30 08:38:49

깃털제기 차기에 성수가 난 연길시 깃털제기협회 회원들


25일 아침 6시 연길시인민공원 야외스포츠장에서 울려퍼지는 사람들의 경쾌한 환호소리에 끌려 달려가 보니 깃털제기가 하얀 그물을 넘나들며 명절 분위기를 한결 즐겁게 했다.

연길시깃털제기협회 담충일 회장은 “깃털제기 차기는 관상성이 매우 뛰여나고 배우기도 무척 쉬워 참여도가 높을 뿐만 아니라 대중들에게도 인기가 많다.”고 하면서 “단오명절이라 우리도 명절 분위기에 취해 깃털제기 차기가 더 성수난 것 같다.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실내스포츠장보다도 공원과 같은 야외장소를 많이 리용하는편이다. 전염병 예방, 통제가 확산되면서 우리 협회는 깃털제기 차기 동호인들간의 련계를 강화하고 건강을 다지기 위하여 자발적으로 아침마다 이곳에 모여 운동하고 있다. 오늘 단오명절이라 가족활동으로  15명만 아침운동에 참가했다. 우리는 아침마다 모이는데 평일은 거의 30명씩 모여  깃털제기 차기 운동을 펼친다.”고 소개했다.

  

글·사진 최해옥 기자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