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꾜올림픽 개회식서 묵념 검토

2020-08-07 08:49:08

image.png

2020도꾜올림픽 개회식에서 묵념을 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다는 소식이 나와 눈길을 끌고 있다.

일본 ‘스포츠호치’는 올림픽 전문 사이트인 인사이드 더 게임즈를 인용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선수위원회를 통해 도꾜올림픽 개회식에서 묵념을 실시하는 것이 검토되고 있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이 아이디어가 미국 스키·크로스컨트리(越野滑雪) 선수 출신으로 2018 한국 평창동계올림픽에서 크로스컨트리스키 녀자 팀 스프린트 금메달리스트인 키커 랜덜의 제안이 있었다고 전했다. 랜덜은 지난 평창올림픽 기간중에 IOC 선수위원으로 당선된 바 있다.

올림픽 헌장 50조에는 올림픽경기장 등에서 정치적, 인종적 선전 활동을 금지하고 있다. 하지만 최근 이 조항에 대한 검토의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인종 차별에 대한 항의와 사회 문제에 대한 선수들의 표현을 막고 있다는 점 때문이다.

도꾜올림픽은 당초 올해 7월 열릴 예정이였다. 하지만 올해초부터 전세계를 강타한 코로나19의 여파로 인해 지난 3월 IOC와 일본 정부가 1년 연기를 결정했다. 하지만 이마저도 불안한 상황이다. 코로나 치료제나 백신이 나오지 않는 상황이라 래년 여름까지도 여파가 이어질 것이라는 우려가 지배적이다.


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1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