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 프로생애 첫 ‘레드카드’
바르셀로나 슈퍼컵 우승 실패

2021-01-19 11:42:41

image.png

리오넬 메시(34살, 바르셀로나)가 소속팀 경기에서 처음 퇴장당했다. 바르셀로나 유니폼을 입고 뛴 753번째 경기에서 받은 첫 레드카드이다.

메시는 18일 원정에서 열린 스페인 프로축구 아틀레틱 빌바오와의 스페인 슈퍼컵 결승에서 연장 종료 직전 비신사적 행위로 퇴장당했다. 바르셀로나는 2대3으로 패했고, 빌바오는 1985년 이래 처음으로 트로피를 챙겼다.

메시는 이날 두 꼴을 넣은 그리즈만의 꼴에 관여하는 등 활약했지만, 연장 종료 직전 공과 상관없는 지역에서 상대 아시에르에게 주먹을 휘둘러 퇴장을 당했다. 주심이 사건 즉시 현장에서 파악하지 못했지만 비디오판독시스템(VAR)을 확인한 뒤 메시에게 레드카드를 꺼냈다.

메시가 바르셀로나 소속으로 뛰면서 레드카드를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해외 매체들은 “앞서 메시가 아르헨띠나 국가팀 소속으로 2005년 웽그리아와의 데뷔전, 2019 코파 아메리카 칠레전 등에서 두 차례 레드카드를 받은 적이 있지만 2004년 이후 바르셀로나 한 팀에서 753경기째를 뛰면서는 이번에 처음 레드카드를 받았다.”고 전했다.

아틀레틱 빌바오는 바르셀로나 그리즈만이 전반 40분 선제꼴로 달아나자 오스카 데 마르코스의 동점꼴로 따라붙었고 후반 32분 그리즈만에 꼴을 내줘 뒤졌지만 후반 45분 비얄리브레의 막판 추격꼴로 승부를 원점으로 만들었다. 이후 연장에서 시작 3분 만에 터진 이냐키 윌리엄스의 결승포로 대망이 우승컵을 거머쥐였다. 이날 경기는 량팀에서 5명의 선수가 경고를 받는 등 치렬하게 전개됐다.


종합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2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20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