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인, 다음 시즌까지 토트넘 남는다

2021-03-01 08:46:28

케인(토트넘)이 적어도 다음 시즌까지는 팀에 남을 전망이다.

영국 매체 《텔레그래프》는 27일 “케인이 적어도 다음 시즌까지는 토트넘에 잔류할 가능성이 높다.”고 보도했다.

케인은 레알 마드리드와 바르셀로나를 비롯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맨체스터 시티 등 빅클럽의 러브콜을 받고 있다.

케인은 이번 시즌 완전체로 거듭났다는 평가를 받는다. 출중한 득점력에서 도우미 능력까지 탑재했다. 올 시즌 프리미어리그에서만 22경기에 출전해 13꼴, 11도움을 기록중이다.

토트넘과 2024년까지 계약한 케인은 우승 트로피를 원한다. 이번 시즌이 절호의 기회이다. 토트넘은 카라바오컵(잉글랜드 리그컵) 결승에 올라있다. 유로파리그 16강에도 진출했다.

또 다른 변수도 있다. 다니엘 레비 토트넘 회장은 케인의 이적료로 1억 5000만파운드를 책정했다. 코로나19로 빅클럽들의 재정이 어려워지면서 레비 회장의 입맛을 맞춰주기 힘든 상황이다. 

외신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2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20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