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남방 4개 나라 썰매 선수들 국제대회 첫 출전
14명 선수 지원

2021-03-05 08:42:29

image.png

한국 평창동계올림픽 유산사업의 혜택을 받은 신남방 4개 나라(윁남, 캄보쟈, 말레이시아, 타이) 선수들이 한국에서 열리는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 대회에 참가한다.

한국 문화체육관광부는 4일 “한국 강원도, 평창군, 2018 평창기념재단과 9일부터 25일까지 강원도 평창동계올림픽 슬라이딩쎈터에서 ‘2021 코리아컵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 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은 “‘신남방 썰매 종목(슬라이딩) 챔피언 육성 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신남방 4개 나라 선수들은 코로나19 여파로 국제대회에 참가하지 못하면서 2022 북경동계올림픽 참가자격 획득을 위한 실적을 쌓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에 문체부는 이번 대회를 준비했다. 본 대회는 국제봅슬레이스켈레톤련맹(IBSF)의 국제공인을 받은 국제대회”라고 설명했다.

한국은 평창올림픽이 끝난 뒤 유산사업의 일환으로 신남방 국가의 봅슬레이·스켈레톤 선수가 2022 북경동계올림픽에 출전할 수 있도록 ‘신남방 썰매 종목 챔피언 육성 사업’을 추진했다. 현재도 신남방 4개국 선수 14명은 강원도 평창에서 훈련중이다.

이번 대회엔 신남방 4개국 선수들을 포함해 이스라엘, 오스트랄리아, 한국 등 7개 나라 선수 40여명이 출전할 예정이다.

한국은 “신남방 선수들은 처음으로 국제대회에 출전해 국제대회 1회 참가와 1개 경기장에서의 완주 실적을 획득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앞으로 한국은 신남방 선수들이 다른 국제대회에도 꾸준히 참가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무관중으로 열린다.

  

외신종합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2号 | 吉新出网备字005号 | Copyright © 2007-2020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