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의학은건강관리의 ‘지남침’□ 창문

2022-09-16 10:09:29

삶의 질이 날이 갈수록 향상되면서 스포츠는 우리 일상의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게 되였다. 요즘 우리 주변을 살펴보면 방안에서 스포츠경기를 지켜보는 것보다 스스로 운동을 즐기는 이들이 점점 많아지고 있다. 그러나 육체를 움직이는 일에는 반드시 부상의 위험이 따르기 마련이다. 이처럼 운동시에 따르는 부상의 치료 뿐만 아니라 본인에게 적당한 량의 운동을 선택하고 전반적인 건강관리까지 총체적으로 책임지고 있는 것이 바로 스포츠의학이다.

인간의 한계를 넘기 위한 최선의 움직임으로 우리에게 즐거움을 주는 선수들의 뒤에는 바로 이들이 마음껏 달릴 수 있도록 그들을 뒤받침해주는 스포츠의학 전문가들이 있다. 동서를 막론하고 스포츠의학에 관한 연구는 오래 전부터 있어왔다. 그러나 이는 초보적인 의학지식을 활용하는 정도에 그쳤고 스포츠의학에 본격적으로 과학적인 체계가 갖춰진 것은 19세기 이후부터라고 볼 수 있다.

특히 1928년 화란의 암스테르담올림픽에서 제1회 국제스포츠의학회가 개최되면서 스포츠의학의 연구는 국제적인 규모로 성장하게 되였다. 스포츠의학은 그 발전을 거듭하면서 현재 선수들 뿐만 아니라 운동을 하는 모든 사람들의 건강 관리를 위한 필수적인 의학분야로 인식되고 있다. 하기에 스포츠맨이라면 스포츠의학을  ‘지남침’으로 한 옳바른 건강관리법이 필요하다. 해당 부문의 통계에 따르면 건강운동이 류행되고 있는 최근에 스포츠 손상으로 병원을 찾는 일반인들이 부쩍 늘고 있다. 그 원인은 웰빙이 성행하면서 일반인들 사이에서 스포츠를 즐기는 이들이 점점 많아지고 있는데 그만큼 건강관리가 이루어지지 않고 있기 때문이다. 기실 건강을 위해 헬스장을 다니거나 주말이면 야외로 나가 운동을 하는 것 자체는 좋은 일이다. 그러나 염좌, 근육파렬, 골절, 탈구 등의 급성 손상과 근육통, 건염, 피로 골절 등 만성적 손상을 앓게 된다면 운동을 안하는 것만 못하다.

전문가들에 따르면 만약 운동이 지나치거나 본인에게 적절치 못할 경우 오히려 건강을 해칠 수도 있으므로 평상시에 자신에게 잘 맞는 운동을 선택하여 점차 운동량을 증가시키는 것이 중요하다고 한다. 즉 현대인들의 근육은 스트레스나 과도한 업무로 인해 약해져있고 운동 감각 능력도 무뎌져있으므로 무리한 운동을 하면 여러가지 손상을 입기 쉽기 때문에 더욱 주의를 돌려야 한다. 따라서 처음 운동을 시작하거나 헬스장 등을 리용할 때에는 전문가의 조언을 듣는 것이 바람직하다. 스포츠가 일상이 되고 있는 지금, 건강을 위해 시작한 운동이 건강을 해치는 일이 되지 않도록 모두 자신의 상태에 맞는 적절한 운동을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  
  • 많이 본 기사
  • 종합
  • 스포츠
  • 경제
  • 사회

주소:중국 길림성 연길시 신화가 2호 (中国 吉林省 延吉市 新华街 2号)

신고 및 련락 전화번호: 0433-2513100  |   Email: webmaster@iybrb.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编号:22120180019

吉ICP备09000490-2号 | Copyright © 2007-

吉公网安备 22240102000014号